'2014/12/14'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4.12.14 [오메가루비] 141212 Vs. 사천왕
  2. 2014.12.14 [오메가루비] 141212 Vs. 민진
싱글 플레이 기록2014. 12. 14. 10:46

 

 

그랜드시티호연 포켓몬리그에서 사천왕과의 승부.

 

 사천왕 진행 중에 도구를 사용하지 않는 것은 포켓몬스터 시리즈를 플레이 하면서 스스로 지켜온 나름의 룰이다. 나중에 챔피언전에서 O파워를 하나 쓰고 시작하긴 했다. 선발 무장조가 워낙 까다로워야지...

 

 원래 목표는 사천왕 한 명당 한 포켓몬으로만 격파하기였는데 미혜전에서 출전한 캐스퐁이 생각보다 약했고 저명중 기술 밖에 없는 캐스퐁이 눈숨기 전법을 상대하다 보니 결국 4마리째에서 다운되는 바람에 그건 실패. 자세한 내용은 후술한다.  

 

 

 Vs. 혁진 - 플루에트(비나방)로 상대

  벌레의야단법석 / 에어슬래시 / 하이드로펌프 / 전광석화

 

 가지고 있는 포켓몬의 내구가 낮은 편이라 파티 내 최저 레벨인 비나방 플루에트도 가볍게 올킬에 성공할 수 있었다. 또한 /다탱구밤선인을 지니고 있어 벌레/비행플루에트에게는 아주 쉬운 상대이기도 했다.

 도중에 나비춤을 배웠는데 한 번 영상에 기록할 겸 써볼까도 했지만 되려 얻어맞고 기절할까봐 차마 못 썼는데 니들가드를 쓸 줄 알았으면 한 번 써볼 걸 그랬다.

 

 

 Vs. 회연 - 미카링(입치트)으로 상대

  이언헤드 / 치근거리기 / 기습 / 깨뜨리다

 

 중간에 도깨비불을 맞았지만 메가입치트 천하장사 특성과 상쇄되어 별 문제 없이 올킬에 성공했다.

 약점을 찌르는 공격인 기습을 보아 회연전의 포켓몬으로서 배정했는데 회연의 포켓몬들이 고스트타입 특유의 보조기를 사용하다 보니 기습을 잘 써먹진 못 했으나 메가입치트 특유의 화력으로 밀어버렸다.

 

 

 Vs. 미혜 - 룬(캐스퐁)으로 상대(올킬 실패)

  하이드로펌프 / 불대문자 / 번개 / 폭풍

 

 이 부분이 가장 문제였는데, 불대문자로 원샷원킬 5연발이면 무난하게 클리어 하겠거니 생각했는데 선발 얼음귀신이 특수 기술의 대미지를 반으로 줄이는 빛의장막을 사용하고 캐스퐁 자체의 능력이 약한 편이라 불대문자로도 눈여아를 한 방에 다운시킬 수 없었다는 점에서 많이 힘들었다.

 거기에 설상가상으로 눈숨기 특성으로 인해 싸라기눈 아래에서 회피율이 올라 광각렌즈를 착용한 상태에서도 기술이 조금씩 빗나가는 문제까지 생겼다.

 결국 이 4마리째에서 다운되고 나머지는 입치트 미카링이 처리.

 

 

 Vs. 권수 - 루메이(가디안)로 상대

  사이코키네시스 / 문포스 / 기합구슬 / 명상

 

 페어리타입으로 드래곤타입 기술을 틀어막으면서 무난하게 올킬. 사실 메가진화까지 할 필요가 있었나 싶긴 했지만 그냥 이왕 Y에서 가디안나이트를 옮겨온 김에 최대한 이용하기로 했다. 레벨 차이가 크진 않았지만 메가가디안이 된 상태라서 그런지 깨물어부수기도 여유롭게 받아낼 수 있었다.

 여담으로 권수가 최초로 그리고 유일하게 길을 비켜주는 사천왕으로 알고 있다. 이전까지의 사천왕은 한 번도 길을 비켜준 적이 없었던 것으로 기억하는데... 물론 이건 연출 때문이겠지만 소소하게 감동 받은 부분이다.

 

 이제 다음에 포켓몬리그에 방문하게 되면 메가진화와 함께 강해진 사천왕을 만나게 될텐데 그 이야기는 그 때 하는 것으로.

Posted by 크럭스타

댓글을 달아 주세요

싱글 플레이 기록2014. 12. 14. 10:05

 

 

 챔피언로드 끝에서 만난 민진과의 승부.

 

 이전과는 달라진 스탠딩 스프라이트와 볼 던지는 모습, 결의에 찬 대사는 본작 초반 뿐만 아니라 구작 후반의 민진과도 달라진 그야말로 환골탈태의 모습을 보여준다.

 구작에는 없었던 전용 테마까지 생겨 박력은 두 배. 이 전용 테마는 많은 팬들에게 호평이며 나도 꽤 마음에 들어하는 테마 중 하나이다.

 

 

 민진의 다섯 마리에 맞추어 이쪽도 한 마리에 한 마리씩 대응시켜 다섯 마리 사용하였다.

 델케티 한 마리만 제외하고 전부 약점을 찌를 수 있어 정말 쉽게 이길 수 있었다. 델케티는 슈슈(로즈레이드)의 고위력 필살기 리프스톰으로 일격에 처리. 레벨부터 많이 차이가 나긴 했지만.

 

 

 마지막 메가가디안은 민진의 메가엘레이드와 대응시켜 좀 더 극적인 효과를 얻기 위해서 Y에서 가디안나이트를 옮겨와 메가진화 시켰다.

 인파이트를 사용하는 장면을 촬영하기 위해 일부러 좀 맞아줬는데 다행히 빨리 사용해주었다. 인파이트 사용을 확인하자 마자 바로 문포스로 처리.

 

 

 현재 한국 포켓몬 팬덤 내에서 민진의 이미지는 알까기를 하며 냉정하게 포켓몬을 걸러내서 사용하며 승부의 승패에 과도하게 집착하는 현실의 포덕...

 사실 게임 내에서 반쯤 공인된 것이라 대부분이 이런 이미지에 이견은 없으나 민진을 너무 냉정하게 그리는 2차 창작이 많아 조금은 씁쓸하다.

 

 그나저나 휴이도 그렇고 구작의 민진도 그렇고 왜 챔피언로드 끄트머리에서 주인공을 기다리고 있는 것인지.

 세이브를 해놨기에 망정이지 잘못하면 완전 만신창이인 상태로 승부하고 포켓몬센터로 실려갈 뻔했다.

Posted by 크럭스타

댓글을 달아 주세요